‘부정채용 1심 무죄’ 조용병 신한금융지주 회장, 항소심서 무죄



신한은행 채용 비리 의혹으로 기소돼 1심에서 유죄가 선고된 조용병 신한금융지주 회장이 항소심에서 무죄를 선고받았습니다. 서울고법은 오늘 업무방해 등 혐의로 기소된 조 회장에게 징역 6월에 집행유예 2년을 선고한 원심을 파기하고 무죄를 선고했습니다.
기사 더보기


대출디비

보험디비

카지노디비

디비판매


추천 기사 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