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신고 집회 열고 인공기 소각…조원진, 벌금 100만 원 확정



현송월 삼지연관현악단 단장의 방남에 반대하며 미신고 집회를 연 조원진 우리공화당 대표에게 벌금형이 확정됐습니다. 대법원은 집회 및 시위에 관한 법률 위반 혐의로 항소심에서 벌금 100만원을 선고받은 조 대표의 상고를 기각하고 원심을 확정했습니다.
기사 더보기


대출디비

보험디비

카지노디비

디비판매


추천 기사 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