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찰, 최강욱 재판서 “‘고발 사주’는 여전히 의혹 수준”



검찰이 최강욱 열린민주당 대표의 재판에서 고위공직자범죄수사처의 강제수사에도 이른바 ‘고발 사주’는 의혹 수준에 머물러 있다고 비판했습니다. 검찰은 오늘 서울고법에서 열린 최 대표의 공직선거법 위반 항소심 공판에서 변호인이 고발 사주로 인한 부당한 수사와 기소라는 취지로 주장하자 “피고인 측은 공수처가 수사 중인 고발 사주 의혹을 사실처럼 전제하고 있다”며 “그러나 고발 사주 사건은 상당 기간 강제수사가 진행됐는데도 실체 존부조차 확인되지 못하고 여전히 의혹에 머물러 있다”고 반박했습니다.
기사 더보기


대출디비

보험디비

카지노디비

디비판매


추천 기사 글